신사업창업사관학교 홈페이지 바로가기

연도별 선정 아이디어

신사업아이디어 검색
  • 발굴년도2013
  • 발굴국가한국
  • 업태음식업
  • 업종
  • 사업화유형 상품기반
  • 사업장유형점포형
  • 투자규모3~7천만원
  • 발굴자명홍성호
  • 업체명봉구스밥버거
  • 홈페이지www.봉구스밥버거.kr

134

한 끼로 손색없는 밥버거

해외 브랜드 패스트푸드에 지친 현대인들에게는
이제 한국인의 전통 패스트푸드 밥버거가
웰빙 시대 여러분들의 건강과 행복을 책임집니다

현대에 들어오고 난 후로 식사에 대해 소홀해하는 경우가 많아졌다. 그것을 증명하듯이 샌드위치나 삼각 김밥 같은 것들은 편의점에서는 거의 필수적인 품목이 되었고 또한 그러한 공급에도 수요는 줄어들지 않고 있다. 그렇지만 그런 것들은 허기를 면할 정도의 식품에 지나지 않는다. 가격대도 삼각김밥은 800원이라는 가격을 맞추기 위해 품질을 낮추고 샌드위치는 2000원의 가격에 맞추기 위해 양적인 부분에서 좀 부실한 측면이 간간히 보이기도 한다. 그런 부분을 간파한 봉구스는 밥버거라는 개념을 새로 만들었다. 햄버거를 좋아하지만 썩 몸에 좋다는 이미지를 가지지 못했기에 주식으로는 꺼려하는 사람들이 있었다. 그렇다고 김밥으로 하기에는 평이한 이미지가 호감으로 다가가기에는 어려움이 있을 것이다. 그러나 밥버거는 말만 버거지 거의 밥이나 마찬가지이다. 가격대도 2천원에서 3천원 사이로 그리 부담스러운 가격은 아니다. 그리고 어느 정도 고객의 입맛을 유도하기 위해 스팸, 치즈, 불고기, 돈가스 같은 대중적이고 일반적으로 맛있다고 생각하는 속재료를 선정했다. 이러한 방식으로 하루에 한 끼 정도는 밥버거로 해결할 수 있도록 추천해본다.



집에서 즐겨먹던 재료들을 스팸, 치즈, 불고기, 돈가스 같은 토핑으로 햄버거 빵 대신 눌러 만든 밥 사이에 넣어 누구나 쉽게 먹을 수 있다. 그리고 일단 모양만이라고 해도 버거를 먹는 느낌이 나기에 한번 쯤은 먹고 싶은 욕구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 그리고 가격대도 비싸지 않기에(1500원에서 3000원 사이) 이 사업은 충분히 미래가 밝다. 익숙한 맛이므로 사람들이 자주 찾을 것이며 앞서 말한 식사의 간편화가 더욱 더 많은 사람들에게 익숙한 생활양식이 되고 있기에 전에 비해서 밥버거의 수요는 폭발적이라고 해도 좋을 만큼 상승했다. 전에 하루에 한 두 개 밖에 안 보이던 밥버거가 이제는 하루에 5,6번은 보일 만큼 상승했다. 그만큼 사람들이 찾는 것이다. 특히나 학생들에게 인기가 많은데 pc방에 가면서 매일 먹던 컵라면과 과자에 질린 이들이 이제는 밥버거를 찾기 시작한 것이다. 이들의 수는 상당하고 이제까지 밥 버거를 모르고 있었기에 pc방에서 밀만 계속 먹었던 것이다. 하지만 한국인의 힘은 밥에서 나온다고 하지 않던가. 아무리 컵라면이 편해도 간간히 땡기는 밥의 유혹을 참기는 힘들 것이다. 그런 면에서 봉구스는 충분히 효과적인 매장으로 학생에게 매력 있는 음식으로 자리 잡게 된 것이다. 하지만 메뚜기도 한 철이다. 밥버거는 분명 유행하고 있으나 이 유행이 지속될 수는 없다. 어느 새부터 거품이 빠질 것이고 점포수는 하락할 것이다. 그 전에 좋은 자리와 적정수의 사람들을 유치하는 사업을 지금 시작해야 할 것이다.



소자본 창업 및 소점포 창업이 가능하기 때문에 초기 창업비용의 부담을 줄일 수 있고 어느 상권에서나 무난하게 기본 고객을 창출 할 수 있다. 하지만 박리다매로 수익을 남겨야 하는 점에는 식당 크기가 일반적인 토스트가게나 와플가게 정도의 규모를 가질 수 밖에 없다. 밥버거로는 식사를 하기 힘들기 때문이다. 허기를 면하고 식사대용으로는 그럭저럭일 수 있다. 그러나 아무리 그렇다고 할지라도 백반이나 가정식을 따라갈 수는 없고 그렇게 따라가면 밥버거의 요소 중의 하나인 편리성을 상실할 것이다. 이점에 대해 논의를 해보는 것이 필요하다.



목록

컨텐츠 만족도

twitter facebook
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부족하거나 더 필요한 정보가 있으면 의견을 남겨주세요 (250자 이내)
올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