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오늘의뉴스

한국수자원공사, 초기창업기업 성장 지원

  • 등록일 :

    2020-03-25

  • 조회수 :

  • 창업단계 :

    공통

  • 내용 :

    뉴스

  • 업종 :

    공통

  • 지역 :

    전국

한국수자원공사가 초기창업에 대한 성장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사진은 관련 교육 모습. 사진=한국수자원 공사 제공

 

한국수자원공사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초기창업패키지 지원 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앞으로 3년 간 공공부문 혁신창업 지원에 나서게 됐다.

 

초기창업패키지 지원 사업은 유망 기술 또는 제품을 보유한 창업 3년 이내의 초기창업기업에 사업화 자금 및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해 기업 안정화와 성장을 지원한다.

 

공기업 최초로 주관기관에 선정된 수자원공사는 앞으로 3년간 총 76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매년 약 20개 기업을 선정, 기업별 최대 1억 원까지 사업화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지원 전담 조직을 구성해 투자 유치와 창업교육, 제품 성능 검증, 각종 인허가 취득 등 초기창업기업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수자원공사는 지난 2018년부터 사내벤처 육성과 예비창업패키지 및 창업도약패키지 등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사업의 주관기관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 2년 간 70여 개 기업을 육성하고 있다.

 

박재현 수자원공사 사장은 "기업의 실질적인 성장을 지원하는 인프라를 구축해 일자리 창출과 국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