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오늘의뉴스

"전통시장 온라인 판로 진출 교육·인력 지원 필요"

  • 등록일 :

    2020-07-31

  • 조회수 :

  • 창업단계 :

    공통

  • 내용 :

    뉴스

  • 업종 :

    공통

  • 지역 :

    전국

인태연 청와대 비서관 원주간담회

소상공인 정부 건의사항 등 수렴

 ▲ 인태연 청와대 자영업비서관이 30일 원주 중앙·자유시장을 방문,원주지역 소상공인들과 정책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인태연 청와대 자영업비서관이 30일 원주 중앙·자유시장을 방문,원주지역 소상공인들과 정책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강원도민일보 유주현 기자]원주지역 소상공인들이 포스트코로나시대를 대비한 도내 전통시장 비대면 인프라 확대 방안 등을 정부에 건의했다.강원중소벤처기업청은 30일 원주 중앙·자유시장에 인태연 청와대 자영업비서관이 방문,원주지역 소상공인들과 정책소통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 지역 소상공인들은 인태연 비서관에게 전통시장 상인의 온라인 판로 진출을 위한 교육과 인력 지원,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과 전통시장의 상생협력,원주상권활성화구역의 르네상스 사업 추진 등을 건의했다.또 이날 인태연 비서관과 정재경 강원중소벤처기업청장,강원도·원주시 관계자 등이 함께 참석해 전통시장 현장을 둘러보고 원주지역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경청,해결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정재경 청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지역 소상공인이 바라는 정책을 중소벤처기업부 등 정부기관에 전달하고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주현

- © 강원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