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식&알림

오늘의뉴스

전주시, 소상공인 라이브커머스 전문기관 3월 개관

  • 등록일 :

    2022-01-17

  • 조회수 :

  • 창업단계 :

    공통

  • 내용 :

    뉴스

  • 업종 :

    공통

  • 지역 :

    전국

김승수 전주시장은 17일 팔복동 옛 전주시청소년자유센터 건물 내 소상공인의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위한 디지털커머스 전문기관을 구축하는 현장에서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전주시 제공전북지역 소상공인들의 실시간 소통 판매를 돕는 전문기관이 오는 3월 문을 연다.


전주시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팔복동 옛 전주시청소년자유센터 건물을 리모델링해 소상공인의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위한 디지털커머스 전문기관을 구축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전주시와 진흥원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실시하는 디지털커머스전문기관 구축·운영사업 공모에 선정돼 오는 2025년까지 총 50억 원 규모의 국비를 확보했다.


스튜디오(5개소)와 녹음실, 편집실, 교육장 등을 갖춘 디지털커머스 전문기관은 오는 3월부터 운영될 예정이다.
디지털 장비 운용과 방송에 경험이 부족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시설과 장비를 지원할 수 있는 전담인력도 배치된다.


전주시는 전북지역 소상공인과 전문 쇼호스트, 라이브방송 제작기업 등이 함께 협업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커뮤니티 서비스와 온라인 판매지원 콘텐츠 제작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전주시와 진흥원은 이 사업을 통해 소상공인 상품 온라인 MD컨설팅 및 콘텐츠 제작지원과 상품 온라인 콘텐츠 제작지원, 전주지역만의 지역특화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디지털커머스 전문교육 등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지원에도 힘쓸 예정이다.

-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